home > NEWS

news

News Form
NEW LIST
No. 제목 작성일 조회수
45
2022 부산국제합창제 창작합창곡공모전 수상자
심사위원 (결선 10개 작품)이영조 (대한민국)​밥 칠코트​ (영국)김보미 (대한민국)윤의중 (대한민국)토미얀토 칸디사푸트라 (인도네시아) 비타우타스 미스키니스​ (리투아니아)​ 2022 부산국제합창제 창작합창곡공모전 수상자 1위: Ily Matthew Maniano​ "Amihan​" (필리핀)​​2위: Alan Kljaić "O sacrum convivium" (크로아티아)3위: Ian Gabriel Corpuz​ "Penitensya​" (필리핀)​ 심사총평​:매년 발전하는 합창음악의 창작곡 수준에 기쁨과 감사를 표합니다. 모든 작품들이 고도의 현대 작곡 기법을 구사하고 있으며 자유로운 자기만의 생각을 잘 표현하고 있습니다. 합창은 가사가 달린 음악입니다. 가사를 생각할 때 보다 더 "의미 있는 소리의 나열"이 되기 위해서는 기법에 매이지 아니하고 거기로부터 대담한 탈출도 시도하였으면 하는 아쉬움도 남습니다.​  - 2022 창작합창곡공모전 심사위원장 이영조  ----- 작곡가 여러분,2022 부산국제합창제 창작합창곡공모전 결선에 오른 것을 축하합니다. 먼저,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작품 모두에서 굉장한 상상력과 개성, 독창성을 발견했습니다. 여러분들께 도움이 될만한 조언을 드리자면, 곡을 쓸 때는 지휘자나 심사위원 혹은 청취자가 이해할 수 있는 형태와 표현을 만들어서 작곡가의 의도를 명확하게 전할 수 있어야 합니다. 또한, 악보 표기와 음역, 화성, 선율의 모양 측면에서 실용성을 고려하십시오. 그렇게 하면 작품이 연주될 확률이 커집니다. 그게 바로 우리 작곡가들의 꿈이지 않습니까!계속 꿈을 향해 정진하십시오. 행운을 빕니다. - 2022 부산국제합창제 심사위원장​ 밥 칠코트 제 8회 부산국제합창제 창작합창곡공모전에 응모해주신 신인 작곡가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드립니다. 올해에는 22개국 45명 45작품이 경쟁에 참여했습니다. 상금은 대회 폐막 2주 내로 계좌이체 되오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1등 당선작은 10월 22일 토요일 시상식에서 연주될 예정입니다.상장과 트로피는 우편으로 전달토록 하겠습니다. 자세한 수상내역은 요강을 참고해 주십시오.  당선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2022-07-20 242
44
2021년도 결산
 
2022-04-25 359
43
2021 연간 기부금 모금액 및 활용실적 명세
   
2022-04-25 301
42
부산시문화상 수상자회, 박형준 시장과 간담회
 부산시문화상수상자회(회장 도용복)는 22일 부산시청 회의실에서 박형준 시장과 간담회를 열고 지역문화예술 발전 방안을 논의했다.부산시문화상수상자회(회장 도용복)는 22일 부산시청 회의실에서 박형준 시장과 간담회를 열고 지역문화예술 발전 방안을 논의했다.이날 도용복 (주)사라토가 회장을 비롯해 김정순 전 신라대 교수, 강남주 전 부산문화재단 대표이사, 박수관 (주)YC TEC 회장, 하형주 동아대 교수 등 수상자회 회원 13명이 참석해 부산시 문화예술체육 분야 현황을 공유하고, 나아가야 할 방향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박형준 시장은 “부산을 ‘노인과 바다’만 남은 도시로 부정적인 시선이 팽배하지만, 남부권 발전의 핵심축은 부산이 될 것이며 충분한 잠재력과 자연환경, 각종 인프라를 모두 갖추고 있다”고 했다.도용복 회장은 “최근 K팝 흥행이 보여 주듯, 부산에 맞는 문화콘텐츠 개발에 더욱 심혈을 기울여야 한다”고 했다. 수상자회 측은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기로 했다.부산시문화상은 1956년 제정된 이후 2021년까지 64회에 걸쳐 총 399명의 수상자를 배출한 부산시 최고 권위의 상이다. 인문자연과학, 문학, 공연예술, 전통예술, 대중예술, 공간예술, 체육, 언론출판, 지역사회개발 등 각 분야에서 시민의 삶을 풍요롭게 하고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헌신하는 공로자를 선정한다.한편, 도용복 회장은 올해 수상자회 회장으로 선출돼 2년 임기를 시작했다.부산시문화상수상자회(회장 도용복)는 22일 부산시청 회의실에서 박형준 시장과 간담회를 열고 지역문화예술 발전 방안을 논의했다.부산일보 김상훈 기자(neato@busan.com) 
2022-03-24 282
41
2021 부산국제합창제 수상팀
2021 BCFC WINNERS GRAND PRIZEJose R. Gullas Visayas Chorale (Philippines) / "Dindikan" Youth1. St. Joseph's Private School Chamber Choir (Malaysia​) / "Ikan Kekek"​​2. Seven Choir SMA Negeri 7 Malang (Indonesia) / "Hela Rotan"​​3. ​Yangsan City Youth Choir (South Korea) / "If You Don't Dream" With instrumental accompaniment​1. Telkom University Choir (Indonesia) / "Zigeunerleben"2. Administratio Choir (Indonesia) / "Run To You"​3. Filadelfia Youth Choir (Indonesia)​ / "Lift Up Your Voice!"​A cappella1. Telkom University Choir (Indonesia) / "Iuppiter"​2. ​Mapúa Cardinal Singers (Philippines) / "Leron, Leron Sinta"3. ​Administratio Choir (Indonesia) / "Gloria Patri"​ Special PrizeArtistic Director Prize: ​Baao Children and Youth Choir (Philippines) / "Jubilate Deo"Best Video Editing: Telkom University Choir (Indonesia) / "Zigeunerleben"High Potential Prize: ​Agados Singers (South Korea) / "Moon! You Bright Moon!"Kirin Chamber Choir (China) / "Gan Sheng Ling; Driving Mules"Lumentura Singers (South Korea) / "New Daegu Arirang"Nine's Voice SMA N 9 BINSUS Manado​ 
2021-10-27 643
40
“코로나 팬데믹도 결코 우리의 노래를 멈출 수가 없어요” / 부산일보
도용복 부산국제합창제 조직위원장원본보기도용복 부산국제합창제 조직위원장은 “우리가 부르는 희망의 노래가 팬데믹의 슬픈 상황을 빨리 몰아냈으면 한다”고 했다. 강선배 기자 ksun@“코로나 팬데믹으로 지난해 잠시 중단됐던 합창제 경연이 올해 2년 만에 재개됩니다. 여러 나라 합창단들이 한 무대에 모여 들려주는 천상의 하모니를 직접 들으면 더욱더 좋겠지만, 코로나 팬데믹을 감안해 온오프라인 합창제를 열게 됐습니다.”21~24일 제17회 부산국제합창제5개국 16개팀 참여 경연 온라인 진행청소년·반주·무반주 3개 부문 시상‘하모나이즈’ ‘에델 라인클랑’금정문화회관·영화의전당서 초청 공연부산시가 주최하고 (재)한국합창조직위원회와 금정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제17회 부산국제합창제’가 21~24일 ‘결코 멈출 수 없는 우리의 노래’를 주제로 온오프라인 병행방식으로 열린다. 행사를 진두지휘하고 있는 도용복 부산국제합창제 조직위원장은 “코로나 팬데믹에서도 국가, 인종, 문화를 뛰어넘어 하나 됨을 전하는 우리의 합창을 멈출 수가 없다”고 강조했다.부산국제합창제의 하이라이트는 경연이다.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이번 경연에는 한국 중국 말레이시아 필리핀 인도네시아 등 5개국 16개 합창단이 참여한다. 경연은 21일 오후 2시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다.16개 합창단은 ‘가상의 합창단’으로 참여한다. 대면해서 연습과 연주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 가상의 합창단은 각국 합창단원들이 선곡된 음원을 듣고 지휘자의 지휘를 보며 각자 녹음과 녹화를 하는 방식을 취한다. 지휘자는 단원들이 보내온 음원과 영상을 편집해 가상 공간에서 함께 노래하는 모습을 연출한 전체 영상을 만든다.이번 경연 참가팀 가운데 눈길을 끄는 팀은 필리핀의 ‘호세 R. 굴라스 비사야스 합창단’이다. 한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스페인, 이탈리아 대회에서 여러 차례 왕좌에 오른 팀이다. 2019년 싱가포르 국제합창제 혼성부문 1위와 제2회 세계 가상의합창단 경연대회에서 혼성과 팝&재즈부문 1위를 차지한 인도네시아의 ‘어드미니스트라티오 합창단’과 제2회 대만국제합창경연대회 대상을 받은 인도네시아의 ‘텔콤 대학 합창단’도 주목할 만하다.합창제 경연은 청소년·반주·무반주 등 3개 부문으로 나눠 펼쳐진다. 각 부문에 금, 은, 동상이 준비돼 있으며 이 가운데 전체 대상을 뽑는다. 경연 시상식은 23일 오후 5시부터 금정문화회관 금빛누리홀에서 열리며 유튜브로도 생중계된다. 엔젤피스예술단, 부산국제합창제후원회합창단, 월드비전합창단의 축하공연이 마련돼 있다.도 위원장은 “온라인으로라도 합창제 경연을 이어갈 수 있어서 다행”이라며 “팬데믹 이후에도 온라인 합창제는 시대의 흐름이 될 것”이라고 했다. 또 “합창제에 직접 참석하기 힘든 합창단을 위한 온라인 합창제를 아예 새로운 경연 부문으로 만들 계획”이라고 말했다.올해 행사는 4일간에 걸쳐 열리다 보니 초청 음악회도 풍성하다. 2016년 남아공 츠와니, 2018년 러시아 소치에서 열렸던 월드콰이어게임 쇼콰이어 부문에서 챔피언에 오른 ‘하모나이즈’는 21일 오후 7시 30분 영화의전당과 22일 오후 7시 30분 금정문화회관 금빛누리홀 무대에 선다. 이 팀은 영화 ‘위대한 쇼맨’ ‘싱잉 인 더 레인’ ‘라이온킹’ OST와 그룹 아바의 ‘댄싱 퀸’, BTS의 ‘다이너마이트’를 들려준다. JTBC ‘팬텀싱어’ 시즌 2 결승팀인 ‘에델 라인클랑’은 24일 오후 5시 금정문화회관 금빛누리홀에서 초청 공연을 연다. 이 팀은 남성 4인조 크로스오버 앙상블로 빼어난 가창력과 폭발적이면서도 섬세한 4중창 하모니를 자랑한다. ‘이젠 그랬으면 좋겠네’ ‘바람이 분다’ ‘기억의 습작’ 가요와 이탈리아 칸초네 ‘올 솔레 미오’ 등을 선사한다.원본보기하모나이즈. 부산국제합창제 조직위 제공원본보기팬텀싱어 시즌 2 결승팀 '에델 라인클랑' 부산국제합창제 조직위 제공도 위원장은 1만 명이 모여 노래하는 ‘1만 명 합창단’과 6·25 참전 22개국이 참여하는 합창 경연을 구상하고 있다. 이를 구체화해 부산국제합창제와 연계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23일 시상식 때 경연 참가팀들이 영상 합창 공연으로 ‘다시 노래할 때까지(Until We Sing Again)’을 선보입니다. 우리가 부르는 희망의 노래가 화합과 평화의 메시지를 나누고, 팬데믹의 슬픈 상황을 빨리 몰아내기를 기원합니다.”김상훈 기자(neato@busan.com) / 조영미 기자(mia3@busan.com)
2021-10-20 455
39
“사람 목소리가 최고의 악기…합창 매력에 빠져보길” / 국제신문
 도용복 부산합창제 조직위원장  최영지 기자 jadore@kookje.co.kr |   입력 : 2021-10-18 19:59:08 |   본지 20면  - 21~24일 금정문화회관 등서 개최- “해외팀 공연은 유튜브로 생중계- 초청 공연은 오프라인서 직관을”  “합창은 오케스트라의 사운드를 사람의 목소리로 표현한다고 할까요. 인간의 목소리가 가지는 다양한 아름다움을 즐길 수 있는 공연이라 더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갖고 들어주셨으면 합니다.”부산국제합창제의 도용복 조직위원장이 올해 축제 계획을 설명하고 있다.부산국제합창제의 도용복(78) 조직위원장은 18일 “합창의 매력에 한 번 빠지면 헤어나오기 어렵다”며 음악이 주는 행복감을 널리 알리고 싶어했다.그 자신도 성악을 배워 독창회를 열 정도로 합창과 노래에 ‘진심’이다. 도 조직위원장은 “들으면 들을수록 사람의 목소리만큼 대단한 악기가 있을까 라는 생각이 든다. 클래식을 좋아하는 사람이든 좋아하지 않는 사람이든 합창을 들으면 많은 감동을 느낀다. 악기로 연주하는 음악보다 좀 더 직접적으로 다가오는 느낌이 있어 금방 좋아하게 된다”고 장담했다.오는 21~24일 금정구 금정문화회관과 해운대구 영화의전당에서 열리는 ‘2021 부산국제합창제’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함께 즐길 수 있다. 코로나19로 해외 합창단의 입국이 어려워 각국에서 미리 촬영한 합창 공연 영상을 21일 유튜브에서 생중계한다. 초청공연은 오프라인 공연장에서 직접 감상할 수 있다.도 집행위원장은 “세계 각국의 훌륭한 합창은 온라인으로 자신이 원하는 곳에서 편안하게 즐길 수 있다면, 초청 연주는 현장에서 느끼는 감동으로 더욱 합창의 매력에 빠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경연 부문은 청소년 부문과 반주, 무반주 세 부문으로 진행된다. 직접 만날 수는 없지만 여러 나라의 참가자와 온라인으로 소통할 수 있는 것도 대단한 일”이라며 “온라인으로 경연을 벌인 뒤 그 결과는 23일 시상식 때 발표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21일 오후 7시30분 영화의전당 하늘연극장과 22일 오후 7시30분 금정문화회관 금빛누리홀에서 대한민국 최초의 쇼콰이어그룹 ‘하모나이즈’(Harmonize)의 공연이 열린다. 영화 ‘위대한 쇼맨’ OST로 시작되는 이날 공연은 더 클래식의 ‘마법의 성’ 아바의 ‘댄싱퀸’ BTS의 ‘다이너마이트’ 등의 합창으로 이어지다 라이온킹의 명곡 ‘Circle of life’로 마무리된다. 24일 오후 5시 금정문화회관 금빛누리홀에서는 2021 팬텀싱어 6차전 우승팀으로 잘 알려진 ‘에델 라인클랑’이 가요 ‘이젠 그랬으면 좋겠네’ ‘나보다 조금 더 높은 곳에 네가 있을 뿐’ 등을 들려주며 합창의 매력을 뽐낸다.도 조직위원장은 “이번 부산국제합창제를 통해 하모나이즈나 에델 라인클랑 같은 훌륭한 그룹의 연주도 감상할 수 있고 합창이라는 장르의 저변도 넓힐 수 있기를 바란다”며 “예술은 믿어주고 후원해주는 이들이 있어야 제대로 꽃을 피울 수 있다”면서 합창제에 도움을 주는 분들에 대한 감사인사도 잊지 않았다.최영지 기자 jadore@kookje.co.krⓒ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1-10-19 390
38
한국합창조직위원회 결산 및 기부금 사용 내역 (2018-2020)
       
2021-10-15 408
37
2021 부산국제합창제 작곡공모 수상자
심사위원 (결선 10개 작품)안톤 암스트롱 (미국)이기선 (대한민국)김순정 (대한민국)이영조 (대한민국) 유-청 존 쿠 (대만)​졸탄 패드 (헝가리) 2021 부산국제합창제 작곡공모 수상자 1위: Ryle Nicole Custodio "Tagu-taguan" (Philippines)​2위: Jaehyeok Choi "Arirang" (South Korea)​3위: Gerson de Sousa Batista "Changes!" (Portugal) 심사총평, 심사위원장 안톤 암스트롱​:친애하는 신인 작곡가 여러분, 2021 부산 국제 창작 합창 공모전 결선에 오른 것을 축하합니다. 우리 심사위원들이 최종 제출물을 검토해보니 성부의 횡적 대위법 위에 구조와 색감을 돕는 화성적 진행들이 주를 이루는 것 같습니다. 대위법 기술들과 각 성부 간의 대화를 부각하는 악절을 좀 더 첨가했다면 다양성과 균형을 더할 수 있지 않았을까 하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결론적으로 말하자면, 결선에 오른 작품들은 참가자들의 지적인 솜씨와 독창성을 훌륭히 표현하고 있었습니다. 우리 심사위원들은 참여해주신 모든 분께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하고 싶습니다.앞으로 여러분들의 앞날에 지속적인 노력과 성공이 이어지길 바랍니다. Dr. Anton Armstrong (USA)2021 부산 국제 창작 합창 공모전 심사위원장  제 7회 부산국제합창제 작곡공모에 응모해주신 신인 작곡가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드립니다. 올해에는 28개국 54명 54작품이 경쟁에 참여했습니다. 상금은 대회 폐막 2주 내로 계좌이체 되오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1등 당선작은 10월 23일 토요일 시상식에서 연주될 예정입니다.  상장과 트로피는 우편으로 전달토록 하겠습니다. 자세한 수상내역은 요강을 참고해 주십시오.  당선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2021-07-20 656
36
2021 부산국제합창제 후원회원 간담회 어울림 Concert
​ 어울림 Concert :: 부산국제합창제 후원회원 간담회 어울림 Concert올해로 17회를 맞는 부산국제합창제 도용복 조직위원장은 매년 500여명 이상의 외국합창단원들이 참가하는 행사 규모에 비해 사회적인 관심도가 낮음을 안타까워하고 작년부터 지역사회 각계각층의 지도자들을 중심으로 부산국제합창제후원회를 결성했다. 나아가, 현재 60여명이 넘는 후원회원들을 위한 작은 음악회, 단체트레킹, 골프모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만들어 합창제를 매개체로 한 교류의 장을 만들어 모두를 끈끈하게 하나로 묶어 가고 있다. ​   매달 열리는 친선골프모임과 더불어 올해만 벌써 세 번째 후원회원들을 위한 작은 음악회가 지난 5월 3일(월) 오후 7시 삼정타워 16층 Esports 로비에서 ‘어울림’이라는 이름으로 개최되었다. 이 음악회는 주)삼정의 이근철 회장이 적극 후원했으며, 정의화 전 국회의장, 김양제 부산국제영화제 후원회장, 삼정기업 박정오회장, 한국교총 하윤수회장, 변원탄 부산문화회관 후원회장 등 40여명의 후원회원들이 참석하였다. 또한 작년 6월 합창제후원회 결성 때, 고문으로 추대되었던 박형준 부산시장도 참석하여 자리를 빛내주었다. 작은음악회 ‘어울림’의 1부는 도용복 조직위원장의 진행으로 박형준 부산시장의 축하 인사말과 정의화 전 국회의장 그리고 이근철 주)삼정 회장의 인사말로 꾸며졌다. ​작은음악회 ‘어울림’의 1부는 도용복 조직위원장의 진행으로 박형준 부산시장의 축하 인사말과 정의화 전 국회의장 그리고 이근철 주)삼정 회장의 인사말로 꾸며졌다.  2부는 김강규 예술감독의 진행으로 부산국제합창제의 간단한 소개와 음악회로 진행되었는데, 이날 음악회에 특별히 초청된 기타연주자 홍광현과 소프라노 남순천의 아름답고 가슴 저미는 연주는 참석한 후원회원들에게 힐링을 갖는 시간이 되었다. 또한 이날 참석자 중, 가장 연장자였던 윤옥자 후원회원이 준비한 합창제를 응원하는 동화구연은 많은 참석자들에게 도전과 즐거움을 주는 시간이었다. 마지막으로 비록 마스크는 벗을 수 없어서 답답함은 있었지만 그럼에도 참석회원들 모두가 함께 즐거운 합창을 하며 2시간여의 시간을 웃음과 감동으로 마무리를 했다.  
2021-05-21 650
1 2 3 4 5
PageTop